KakaoTalk_20220521_174916420.jpg
Hongmin Lee
  • Instagram
b.1982

Bulging muscles, strident color and graphic, visceral metamorphoses characterize Hongmin Lee’s acrylics, oils and digital artworks. His subjects transform into monsters; powerful, grotesque beings that speak of themes such as despair, determination and coming of age. As the artist himself explains “I believe the human body is an assembly of will and I try to express it with a bunch of twisted muscles.”

 

He studied animation at the Korea National University of Arts, and cites artists including Akira Toriyama and Katsuhiro Otomo as influences. After graduating, he set up the arts collective GooFor Brothers, along with Seungchul Oh and Jaejung Beck. With a shared love of kaiju and experimental imagery, the three have been working together since the early 2010s in illustration, fine art, graffiti, comics and animation.

In parallel, he has continued to develop his individual fine arts career focused primarily on painting. He completed a residency in Bangkok, Thailand, in 2014 and has participated in various group shows in South Korea, including at the Seoul Museum of Art. His first solo presentation took place in 2015.

 

과장된 신체의 일부분과 해부학을 이용한 표현 방법, 다양한 색을 쓰는 것이 특징인 이홍민 작가는 본인이 살아온 역사를 기반으로, 기억 속 애니메이션이나 만화에서 얻은 영감으로 작업을 이어나간다. 다소 권위적이었던 성장 환경에서 자란 작가에게 애니메이션은 현실의 금기를 가볍게 웃어 넘기는 환상과 같은 곳이었다. 한국의 보편적 교육 시스템의 압박감과 전통적인 문화를 탈피 하고 싶은 마음을 만화를 통해 작업하였고, 작가는 주변의 권위에 도전하고 사회적 금기란 존재하지 않는 환상의 세계를 만들어 나간다.

 

인간이 느끼는 희로애락의 감정 노(怒)에 집중하는 작가는, 분노의 감정이 가지는 원초적인 힘, 그리고 분노가 표출된 그 이후의 인간에 대한 질문으로부터 그의 작업이 시작되었다고 말한다. 이홍민의 작품을 보면 아이러니 하게도 폭발하는 듯한 에너지 속 묘한 순수함을 느낄 수 있는데, 이는 분노라는 주제에 대한 작가의 고찰, 그리고 표현에 대한 진실함이 담겨 있기에 가능한 일이다. 2015년 첫 번째 솔로쇼를 기점으로, 갤러리 스탠에서의 개인전들, 그리고 2020년 크리스티 진출 등, 작가 이홍민은 활발한 작품 활동을 통해 순수한 분노의 표현들을 대중들에게 선보이고 있다.

AUCTION

2020    ‘November Feast’ Christie’s

SOLO EXHIBITIONS

2022   [I am Your Conscience] gallery Stan, Seoul

2021    [Meta Universe] OTI, Hong Kong

2019    [Homunculus] gallery Stan, Seoul

2017    [Slide Inadvertently] gallery Stan, Seoul

2015    [Marriage:결혼] I-space gallery, Seoul

GROUP EXHIBITIONS & ART FAIRS

2021    Art Busan, Busan

2020    Urban Break, Seoul

            Art Busan, Busan

            [Neo Table Tennis] Art space Boan, Seoul

2019    [Neo Seoul: time out] dp, Seoul

            Art Busan, Busan

            KIAF, Seoul

            Tokyo Art Fair, Tokyo

2018    Art Busan, Busan

2017    [Neo Seoul] project, Palais de Seoul, Seoul

2016    [colors] gallery FIFTY FIFTY, Seoul

2015    [TODY'S SALON] common center, Seoul

            [chohyper] gallery EVERYDAY MOOONDAY, Seoul

2014    [TRIANGLE YETI] gallery EVERYDAY MOOONDAY, Seoul

            [T.K.O] Thai/Korea/Odyssey Exhibition HOF ART Residency, Bangkok